비아다빈치 배당액 364억·한림MS 배당성향 876% ‘최고’

의약품유통업체 40개사 총 배당액 933억…업체 평균 당기순이익 54.2% 배당

기사입력 2017-04-20 06:20     최종수정 2017-04-20 07:02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의약품유통업체 40개사가 지난해 실적을 기반으로 총 933억원을 배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업체 중 배당액에서는 비아다빈치가, 배당성향에서는 한림MS가 1위에 올랐다.

금융감독원에 감사보고서를 제출한 의약품유통업체 중 2015년이나 2016년 실적을 기반으로 배당을 실시한 48개사를 분석한 결과 2016년 실적 기준 배당액은 전년 대비 2.8% 줄어든 933억3,600만원이었다. 순이익에서 배당금이 차지하는 비중을 의미하는 배당성향은 54.2%로 전년 보다 8.1%p 낮아졌다.


업체별로는 비아다빈치가 전년과 동일한 364억원을 배당해 1위를 기록했고, 이어 안연케어가 전년 보다 17.1% 증가한 240억원으로 2위에 올랐다. 이 두 업체가 전체 배당액의 64.7%를 차지했다.

이어 아산유니온약품(64억원), 성산약품(60억원), 한림MS2(29억원), 지오영(17억원), 킹스팜(15억원), 태종약품(14억원), 남양약품(10억원), 신덕약품(10억원), 유화약품(10억원) 등 11개 업체가 10억원 이상을 배당했다.

또 인산엠티에스(9억원), 중앙약품판매(7억원), 경일약품(7억원), 한신약품(7억원), 백제약품(6억원), 오령(6억원), 경풍약품(5억원), 신덕팜(5억원), 유진약품(5억원), 이니스트팜(5억원) 등이었다. 이중 이니스트팜은 지난해 당기순손실을 기록했다.

배당성향에서는 한림MS가 당기순이익 3억3,900만원에 배당금 29억7,000만원으로 876.1%를 기록, 1위에 올랐다.

이어 성산약품 385.4%, 중앙약품판매 307.5%, 비아다빈치 113.2%, 안연케어 100.0% 등 5개사가 순이익을 넘는 배당금을 책정했다.

또한 유화약품(62.7%), 김약품(53.1%), 건화약품(46.8%), 한신약품(43.0%), 아산유니온약품(42.1%), 오령(41.8%), 킹스팜(41.0%), 경일약품(41.0%), 도강메디칼(40.7%) 등도 높은 배당성향을 보였다.

배당액 증가율에서는 신덕약품이 전년 보다 100% 늘었고, 경남동원약품이 78.6%, 아산유니온약품이 70.0%로 그 뒤를 이었다.

한신약품(37.8%), 김약품(33.3%), 태종약품(33.3%), 인산엠티에스(28.6%), 안연케어(17.1%) 등의 순이었다.

2016년 실적 기준으로 배당을 실시한 업체 중 성산약품, 중앙약품판매, 신덕팜, 유진약품, 이니스트팜, 보덕메디팜, 헬스탑 등 7개사는 2015년 실적에 대한 배당이 없었다.

반면 복산나이스, 서울 부림약품, 광림약품, 서울유니온약품, 지오팜, 에스더블유팜, 대지약품(구 이메디팜), 프랜드팜 등 8개사는 2015년 실적에 대한 배당은 이뤄졌지만 2016년 실적에 대한 배당은 없었다.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 선거기간 중(2017. 4. 17 ~ 5. 8) 익명 댓글 서비스 일시 중단 알림
  • - 공직선거법 제82조의6(인터넷언론사 게시판 등의 실명확인)에 따라 모든 게시물은 '실명'으로 등록해야 합니다.
    -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선거기간 이후에 '익명 댓글' 서비스를 다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실명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로그인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biosolution Co., Ltd.
팜다이제스트 (Pharm Digest)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한국제약산업 100년의 주역

<54> 이정치(일동제약회장 / 제50회 /2013년)

  이정치 일동제약 회장은 고려대 농화학과를 졸...

<53> 정도언(일양약품회장 / 제49회 / 2012년)

정도언 일양약품 회장은 세계일류 신약개발을 목표로...

<52> 이윤우 (대한약품회장 / 제48회 / 2011년도)

이윤우 대한약품 회장은 선친인 고 이인실 회장의 유...

<51> 이한구 (현대약품회장/ 제47회 / 2009년도)

  이한구 현대약품 회장은 현대약품을 고객중심...

<50> 이종욱 (대웅제약사장 / 제46회 / 2008년)

이종욱 대웅제약 사장은 1971년 서울대학교 약학대학...

더보기

실시간 댓글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사람들 interview

"약학자 교류의 장 역할…개방과 통합의 첫 걸음"

대학약학회 문애리 회장은 “제약산업의 메카인 충북 ...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의약정보 더보기

발작성 야간혈색소뇨증의 최신지견

발작성야간혈색소뇨증의 최신지견_ 장준호 / 약품정보_ 김수진 / 한약제제 길라잡이_ 유형준

약업북몰    신간안내

2017년판 화장품연감

2017년판 화장품연감

본문소개뷰티누리(화장품신문)가 20여 년 만에 화장품...

팜플러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