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장제약 판관비,'이수앱지스 진양 JW신약 명문' 매출비 50%이상

전년비, 제일파마 메디톡스 60%-알리코 40%이상 증가...코스닥,코스피 3배 이상

기사입력 2018-03-27 13:00     최종수정 2018-04-09 08:49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지난해 코스닥상장 제약사의 전년동기대비 평균 판매관리비가 코스피상장 제약사의 3배 이상으로 나타났다. 매출액대비 판매관리비도 코스닥상장 제약사가 코스피상장 제약사보다 월등히 높았다.

약업닷컴(www.yakup.com)이 코스피상장 39개 제약사와 코스닥상장 32개 제약사의 지난해 판관비를 분석한 결과 코스피 제약사는 전년동기대비 4.3% 증가한 반면 코스닥 제약사는 14.7% 늘었다.

매출액대비 판관비도 코스피 제약사가 26.8%로 30%에 못미친 반면 코스닥 제약사는 35.7%로 30%를 훌쩍 넘었다.

판관비가 가장 많은 제약사는 코스피는 한미약품 코스닥은 동국제약, 매출액대비 판관비가 가장 높은 제약사는 코스피는 명문제약 코스닥은 이수앱지스, 전년동기대비 증감률이 가장 높은 제약사는 코스피는 제일파마홀딩스 코스닥은 메디톡스로 각각 나타났다.


코스피상장 제약사(39곳): 4분기
=판관비는 한미약품이 804억으로 가장 많았고 녹십자 대웅제약 유한양행 종근당 등 매출액 '톱5' 제약이 모두 '톱5'에 들었다(평균 278억)

 

매출액대비 판관비는 판관비 '톱5'를 모두 중견 중소 제약사가 대체헸다. 제일파마홀딩스가 유일하게 60%를 넘었고 파미셀은 50%를, 대원제약 명문제약 이연제약은 40%를 넘었다.(평균 28.1%)

전기대비 증감률은 매출액대비 판관비 1,2위인 제일파마홀딜스와 파미셀이 차지한 가운데, JW생명과학 동아에스티 셀트리온이 '톱5'에 들었다(평균 11.7%)

전년동기대비 증감률은 제일파마홀딩스가 유일하게 100%를 넘었고 한미약품 셀트리온이 50%를 넘었다. 신풍제약이 30%를 넘으며 '톱5'에 들었다(평균 14.6%)

누적=판관비는 1위부터 5위까지 4분기 판관비 순위와 같았고 모두 2천억원을 넘었다(평균 1,003억)

매출액대비 판관비는 판관비 '톱5'가 모두 빠진 가운데 명문제약이 유일하게 50%를 넘었다. 파미셀 대원제약 제일파마홀딩스 이연제약이 40%를 넘으며 '톱5'에 들었다(평균 26.8%)

전년동기대비 증감률은 제일파마홀딩스가 60%를 넘었고 대원제약 삼성바이오로직스 유나이티드제약 셀트리온이 5위안에 들었다(평균 4.3%)

제약사별(4분기, 전기비): 제일파마홀딩스는 68억 증가(지급수수료 49억 증가), 파미셀은 13억 증가(경상개발비 10억 증가), JW생명과학은  13억 증가(운반비 5억 증가, 광고선전비 3억 증가), 동아에스티는 127억 증가(급여 복리후생 64억 증가, 지급수수료 30억 증가), 셀트리온은 113억 증가했다.

4분기(전년비): 제일파마홀딩스는 56억 증가(지급수수료 49억 증가), 한미약품은 298억 증가(광고선전비 199억 증가), 셀트리온은 193억 증가, 신풍제약은  51억 증가(대손상각비 26억 증가, 판촉비 16억 증가), 종근당은 129억 증가(광고선전비 52억 증가, 급여 복리후생 40억 증가)했다.

누적(전년비): 제일파마홀딩스는 84억 증가(지급수수료 50억 증가), 대원제약은  184억 증가(지급수수료 70억 증가, 판촉비 31억 증가), 삼성바이오로직스는 89억 증가(급여 복리후생 57억 증가),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104억 증가(급여 복리후생 70억 증가), 셀트리온은 182억 증가(급여 복리후생 76억 증가, 판매수수료 73억 증가)했다.


코스닥상장 제약사(32곳): 4분기
=판관비는 동국제약과 휴온스가 300억을, 안국약품이 200억을 넘었다(평균 102억)

 

매출액대비 판관비는 판관비 '톱5'가 모두 빠진 가운데 진양제약과 이수앱지스가 100%를 넘으며 1,2위에 올랐다.  JW신약과 파마리서치프로덕트는 60%를, 바이넥스는 50%를 넘었다(평균 36.5%)

전기대비 증감률은 파마리서치프로덕트와 진양제약이 140%를 넘었고 휴메딕스 안국약품 에스티팜이 30%를 넘으며 '톱5'에 들었다(평균 10.3%)

전년동기대비 증감률은 파마리서치프로덕트가 가장 높았고 CMG제약이 55.3%로 3위를 기록했다(평균 11.5%)

누적=판관비는 동국제약과 휴온스가 1천억원을 넘으며 1,2위를 기록했고 안국약품 경동제약  삼천당제약이 '톱5'에 들었다(평균 368억)

매출액대비 판관비는 이수앱지스가 70%를 넘으며 가장 높았고 알리코제약이 48.3%로 4위, 조아제약이 47.7%로 5위를 기록했다(평균 35.7%)

전년동기대비 증감률은 메디톡스가 60%를 넘었고 알리코제약이 50%에 육박했다. (평균 14.7%)

제약사별(4분기, 전기비): 파마리서치프로덕트는 58억 증가(매출채권손상차손 28억 증가, 광고선전비 16억 증가), 진양제약은 71억 증가(광고선전비 44억 증가), 휴메딕스는 10억 증가(지급수수료 4억 증가, 경상개발비 4억 증가), 안국약품은 59억 증가(대손상각비 45억 증가), 에스티팜은 13억 증가(경상개발비 8억 증가)했다.

4분기(전년비): 파마리서치프로덕트는 41억 증가(매출채권손상차손 27억 증가), 메디톡스는 63억 증가(광고선전비 30억 증가, 주식보상비용 12억 증가), CMG제약은 16억 증가(경상연구비 6억 증가, 급여 복리후생 5억 증가), 안국약품은 72억 증가(대손상각비 57억 증가), 휴메딕스는 10억 증가(지급수수료 5억 증가)했다.

누적(전년비): 메디톡스는 225억 증가(경상개발비 76억 증가, 주식보상비용 50억 증가), 알리코제약은 113억 증가(판매수수료 111억 증가), CMG제약은 41억 증가(급여 복리후생 19억 증가, 지급수수료 8억 증가), 휴온스는 268억 증가(2016년 12개월 추정치 924억에서 2017년 12개월 1191억으로 증가- +29.0%), 휴메딕스는 27억 증가(급여 복리후생 16억 증가)했다.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한풍제약- 굿모닝에스과립
Solution Med Story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한국제약산업 100년의 주역

<57> 윤도준 <동화약품 회장 / 제53회 / 2017년도>

윤도준 동화약품 회장은 고(故) 윤광열 동화약품 명...

<56> 김동연 (한국신약개발조합이사장 / 제52회 / 2016년)

  김동연 한국신약개발 이사장은 1950년 출생, ...

<55> 이성우 (삼진제약사장 / 제51회 / 2014년)

  이성우 삼진제약 사장은 중앙대학교 약학대학...

<54> 이정치(일동제약회장 / 제50회 /2013년)

  이정치 일동제약 회장은 고려대 농화학과를 졸...

<53> 정도언(일양약품회장 / 제49회 / 2012년)

정도언 일양약품 회장은 세계일류 신약개발을 목표로...

더보기

Medi & Drug Review

"나잘스프레이,해수와 유사한 3% 고농도로 안전성 강화"

[Medi & Drug Review] 한독 ‘페스(FESS)’

'심방세동' 약물치료, 출혈 위험 낮춘 NOAC 선호

[Medi & Drug Review] 신촌세브란스병원 심장내과 엄재...

“전이성 유방암 치료, 생존율과 삶의 질 중요해”

[Medi & Drug Review] 한국에자이 '할라벤 주'

"조현병, 꾸준한 약물복용으로 관리 가능하다"

[Medi & Drug Review] 중앙대학교병원 정신건강의학과 ...

“바르는 무좀치료제, ‘효능’ 강화한 전문약으로”

[Medi & Drug Review] 동아ST ‘주블리아’

더보기

실시간 댓글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사람들 interview

강덕영 대표, “투명한 기업경영, 매출 증대로 이어져"

“회사 중요 정체성 ‘윤리경영’...개량신약 발판 글로벌...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질환별로 본 건강기능식품학

질환별로 본 건강기능식품학

개국가에서 환자를 케어 할때 쉽게 설명 할 수 있도록 ...

팜플러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