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끗한 약사회 만들자"… 약사들 한 목소리

'깨끗한 약사회를 위한 별밤문화제' 조찬휘 회장 퇴진 운동 일환으로 열려

기사입력 2017-07-17 11:20     최종수정 2017-07-17 17:40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깨끗한 약사회를 위한 캠핑(이하 깨약캠)'은 18일 임시 총회 전 마지막 분기점이라고 할 수 있는 주말 저녁을 맞아  '깨끗한 약사회를 위한 별밤문화제(이하 별밤문화제)'를 이어갔다.

문화제에 대한 간략한 소개와 깨약캠의 현재 활동 상황 공유로 시작된 별밤문화제는 참석한 시도지부 및 지역 약사회, 약사 단체들의 발언으로 이어졌다.

문화제에는 성남시약사회, 관악구약사회, 구로구약사회, 서초구약사회, 양천구약사회 및 건강사회를 위한 약사회, 늘픔약사회, 새물결약사회, 전국약사연합, 전약협동우회를 비롯, 상당수의 약사들이 참석했다.


구로구약사회를 대표해 참석한 노수진 부회장은 "우리 약사들이 지역에서 열심히 하는데 대한약사회에서 가끔 너무 엄한 짓을 한다. 회원들의 입장을 생각하지 않고 하는 행동이 화가 나고 잘못했다는 생각이 든다"며 분노했다.

새물결약사회 유창식 회장은 "약사 사회가 민주사회가 되려면 회원들이 주인이 되어서 잘 지켜보고 응원과 비판을 하고 지도부를 감시해야 한다. 이 기회에 대의원들이 회원들의 민심을 반영하지 못하는 구조적 문제를 인식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약사회의 과제를 지적했다.

이 날 진행된 문화제에서는 임시총회 장소인 4층 대강당까지 가는 계단 벽면은 깨약캠에서 준비한 피켓과 깨끗한 약사회를 의미하는 청소도구로 꾸며졌으며, 계단에는 사람들의 염원을 담은 리본을 매달 수 있도록 노끈을 설치했다.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충북경제자유구역청
팜다이제스트 (Pharm Digest)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한국제약산업 100년의 주역

<55> 이성우 (삼진제약사장 / 제51회 / 2014년)

  이성우 삼진제약 사장은 중앙대학교 약학대학...

<54> 이정치(일동제약회장 / 제50회 /2013년)

  이정치 일동제약 회장은 고려대 농화학과를 졸...

<53> 정도언(일양약품회장 / 제49회 / 2012년)

정도언 일양약품 회장은 세계일류 신약개발을 목표로...

<52> 이윤우 (대한약품회장 / 제48회 / 2011년도)

이윤우 대한약품 회장은 선친인 고 이인실 회장의 유...

<51> 이한구 (현대약품회장/ 제47회 / 2009년도)

  이한구 현대약품 회장은 현대약품을 고객중심...

더보기

실시간 댓글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사람들 interview

"복수차관제 신속히 도입 국가적 난제 시급히 해결해야"

지역구·보건의료 현안 함께 맡는 김승희 의원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의약정보 더보기

현대인의 정신질환 / 불안장애

불안장애의 이해와 치료 / 김찬형 / 약물요법/ 박소미(건국대병원) / 약품정보/ 박소미(분당서울대병원)

약업북몰    신간안내

2017 한국제약기업총람

2017 한국제약기업총람

코스피, 코스닥, 코넥스, 비상장 제약사 114곳 기업정...

팜플러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