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중감량, 칼로리량보다 식사하는 시간이 중요

생체주기상 맞는 시간대에 공급해야 체중감소로 귀결

기사입력 2017-08-02 16:43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하루 중 식사하는 시간이 칼로리 섭취량보다 체중감량에 더욱 중요한 요소일 수 있음을 시사하는 동물실험 결과가 공개됐다.

생체주기상 왕성하게 활동하는 정상적인 식사시간대에 맞춰 칼로리량을 낮춘 사료를 공급한 실험용 쥐 그룹의 경우 체중감량 효과가 나타난 반면 똑같이 칼로리량을 낮춘 사료라고 하더라도 휴식을 취해야 할 낮시간에 공급한 실험용 쥐들은 체중감량 효과가 관찰되지 않았다는 것.

미국 텍사스대학 사우스웨스턴 메디컬센터 뇌연구소의 조셉 S. 다카하시 박사 연구팀은 학술저널 ‘세포 대사학’誌 (Cell Metabolism)에 지난달 게재한 보고서에서 이 같이 밝혔다.

이 보고서의 제목은 ‘자동화 사료공급 시스템을 사용했을 때 칼로리 섭취량을 낮춘 실험용 쥐들에게서 일시적으로 나타난 자율적인 식사량 제한’이다.

다카하시 박사는 “이번 연구결과를 사람의 행동에 적용한다면 다이어트 계획에 따른 제한된 칼로리량이 깨어있고 왕성하게 활동하는 낮시간대에 섭취되었을 경우에 한해 효과적일 수 있을 것임을 시사하는 것”이라고 풀이했다.

설령 동일하게 제한된 칼로리량이라고 하더라도 밤시간에 섭취했다면 다이어트 효과를 기대할 수 없으리라는 것이다.

그의 연구팀은 칼로리량을 제한한 식이요법이 수명을 연장하는 데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이유를 설명하는 데 도움을 주기 위해 하이테크 센서와 자동화 사료공급 장치를 사용하면서 이번 연구를 진행했었다.

실험용 쥐들이 어떻게 그토록 짧은 기간 동안 사료 섭취량을 줄일 수 있고, 야행성 동물임에도 불구하고 예상과 달리 휴식을 취해야 할 시간대인 낮시간에 왕성하게 활동한 이유를 찾고자 했던 것.

이를 통해 연구팀은 사료공급과 신진대사, 행동 사이에 지금까지 알려지지 않았던 상관관계가 존재함을 알아낼 수 있었다.

다카하시 박사는 “식사하는 시간이 비단 체중 뿐 아니라 24시간 생체주기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이를 통해 식습관이 수명에 미치는 영향을 설명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그의 연구팀은 실험용 쥐들을 2개 그룹으로 분류한 후 각각 생체주기상 잘못된 시간대인 낮시간에 칼로리량을 30% 낮춘 사료를 공급하거나, 제한없이 사료를 공급하는 방식의 동물실험을 진행했다.

그 결과 두 그룹에 속한 실험용 쥐들은 왕성하게 활동해야 할 밤시간대에 만성적인 수면부족 상태를 나타냈다.

다카하시 박사는 “지금까지 실험용 쥐들을 대상으로 한 칼로리량 섭취제한 실험이 낮시간에만 사료를 공급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져 왔음에 주목할 필요가 있어 보인다”며 “식사하는 시간대에 대한 고려없이 칼로리 섭취량 제한이 수명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하기 위한 연구를 진행하면 수면부족이나 비 동기화(非同期化) 생체주기 등과 같이 보이지 않는 요인들로 인해 왜곡된 실험결과로 귀결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번 연구에 사용된 자동화 사료공급 시스템이 그 같은 문제점과 다른 변수요인들에 대처하는 데 도움을 줬다”고 덧붙였다.

“장기간에 걸쳐 식사시간대 및 식사량을 조절하는 것이 중요한 요소임에도 불구하고 지금까지 연구된 사례들을 보면 이 중 한가지 부분을 간과한 것으로 보입니다.”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팜다이제스트 (Pharm Digest)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한국제약산업 100년의 주역

<55> 이성우 (삼진제약사장 / 제51회 / 2014년)

  이성우 삼진제약 사장은 중앙대학교 약학대학...

<54> 이정치(일동제약회장 / 제50회 /2013년)

  이정치 일동제약 회장은 고려대 농화학과를 졸...

<53> 정도언(일양약품회장 / 제49회 / 2012년)

정도언 일양약품 회장은 세계일류 신약개발을 목표로...

<52> 이윤우 (대한약품회장 / 제48회 / 2011년도)

이윤우 대한약품 회장은 선친인 고 이인실 회장의 유...

<51> 이한구 (현대약품회장/ 제47회 / 2009년도)

  이한구 현대약품 회장은 현대약품을 고객중심...

더보기

실시간 댓글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사람들 interview

허준영이사장 "더 많은 국제의료봉사,제약사 관심 절실"

"스포츠닥터스,개원의협의회와 협약...더 큰 스케일과 ...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의약정보 더보기

현대인의 정신질환 / 불안장애

불안장애의 이해와 치료 / 김찬형 / 약물요법/ 박소미(건국대병원) / 약품정보/ 박소미(분당서울대병원)

약업북몰    신간안내

2017년판 약사연감

2017년판 약사연감

약업계 유일한 정책자료집… 인물정보 총망라국내 약업...

팜플러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