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 조지 증후군 신약 혁신 치료제ㆍRMAT 지정

중증 면역결핍증 일종..스위스 제약사 엔지반트 공표

기사입력 2017-04-19 05:04     최종수정 2017-04-19 06:55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디 조지 증후군(cDGS)은 선천성 심장병과 부갑상선 기능저하증을 동반할 뿐 아니라 무흉선증으로 인한 중증 면역결핍증을 나타내는 관계로 감염증에 취약해 2세 이전에 사망할 위험성이 높은 면역부전 질환의 일종을 말한다.

희귀질환 치료제를 개발하는 데 주력하고 잇는 스위스 제약기업 엔지반트社(Enzyvant)가 개발을 진행해 왔던 디 조지 증후군 치료제 ‘RVT-802’가 FDA로부터 ‘혁신 치료제’(Breakthrough therapy) 및 ‘재생의학 첨단치료제’(RMAT: Regenerative Medicine Advanced Therapy)로 지정받았다고 17일 공표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에 따라 ‘RVT-802’는 FDA의 심사절차가 신속하게 진행될 수 있을 전망이다.

‘재생의학 첨단치료제’는 지난해 12월 ‘21세기 치유법’이 제정됨에 따라 세포치료제, 치료용 조직공학 제품 등을 대상으로 지정되기 시작한 프로그램을 말한다.

이날 발표로 엔지반트社는 RMAT를 지정받은 두 번째 제약기업이자 RMAT 및 ‘혁신 치료제’를 동시에 지정받은 첫 번째 제약기업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게 됐다.

‘RVT-802’는 이에 앞서 FDA에 의해 ‘희귀질환 치료제’로도 지정된 바 있다.

엔지반트社의 알빈 쉬흐 회장은 “우리가 개발을 진행해 왔던 ‘RVT-802’가 ‘혁신 치료제’로 지정되었을 뿐 아니라 가장 먼저 RMAT를 지정받은 제약사의 한 곳으로 이름을 올릴 수 있게 된 것을 환영해마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FDA와 긴밀한 협력을 진행해 ‘RVT-802’가 디 조지 증후군 치료제로 신속하게 환자들에게 공급될 수 있도록 책임감을 갖고 전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RVT-802’의 개발을 주도한 학자인 듀크대학 의과대학의 M. 루이스 마커트 교수(소아의학)는 “오늘 발표 덕분에 앞으로 디 조지 증후군을 나타내는 소아환자들은 시의적절하게 생명을 구할 치료제에 대한 접근성을 확보하게 될 것이라는 희망을 갖게 한다”며 고무된 반응을 보였다.

‘RVT-802’를 비롯한 각종 희귀질환 치료제의 개발을 진행하기 위해 엔지반트社에 힘을 보태왔던 스위스 제약기업 로이반트 사이언스社(Roivant)의 비벡 라마스와미 회장은 “우리 팀 뿐 아니라 이처럼 치명적인 질환으로 인해 고통받아 왔던 환자가족들에게도 오늘 발표된 내용은 중요한 의미를 부여할 만한 일”이라며 자부심을 표시했다.

한편 ‘RVT-802’는 디 조지 증후군으로 인한 일차성 면역결핍증을 치료하기 위해 동종이계 흉선조직에 적용하는 생물의약품이다.

엔지반트측은 ‘RVT-802’의 허가신청서 제출이 내년 상반기 중으로 이루어질 수 있을 것이라 전망했다.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경원 추천 반대 신고

우리나라에는 언제 디 조지증후군 치료약이 수입될 수 있을까요?
약이 개발이 되었다는 건지 아니면 연구를 시작ㅎㄴ다는 건지 알고 싶네요
디조지 증후군 환자입니다
(2017.07.15 23:44) 수정 삭제

댓글의 댓글 2

등록

경원
감사합니다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2017.07.24 14:44) 수정 삭제
abcd
개발이 진행 중이라는 의미입니다. 이제 연구가 착수된 약물에 대해 '혁신 치료제' 또는 '재생의학 첨단치료제' 등의 지정이 이루어질 수는 없습니다.
기사에서 언급한 바대로 내년 상반기 중 허가가 신청될 수 있다고 한다면 상당정도 개발이 진행되었을 것입니다. 그리고 '혁신 치료제' 등으로 지정된 약물들은 허가신청서가 제출되었을 때 FDA의 심사절차가 상대적으로 빠르게 진행될 수 있습니다.
실제로 내년 상반기 중 허가가 신청될 경우 빠르면 내년 말이나 내후년 초 정도에 FDA의 허가결정이 도출될 수도 있습니다.
다만 FDA가 허가를 결정했다고 해서 자동으로 국내 수입 및 발매가 이루어지는 것은 아닙니다. 국내발매가 되지 않더라도 '한국희귀의약품센터' 등을 통해 필요로 하는 환자들에게 제한적으로 공급될 수는 있습니다. (2017.07.17 09:10) 수정 삭제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한국제약산업 100년의 주역

<57> 윤도준 <동화약품 회장 / 제53회 / 2017년도>

윤도준 동화약품 회장은 고(故) 윤광열 동화약품 명...

<56> 김동연 (한국신약개발조합이사장 / 제52회 / 2016년)

  김동연 한국신약개발 이사장은 1950년 출생, ...

<55> 이성우 (삼진제약사장 / 제51회 / 2014년)

  이성우 삼진제약 사장은 중앙대학교 약학대학...

<54> 이정치(일동제약회장 / 제50회 /2013년)

  이정치 일동제약 회장은 고려대 농화학과를 졸...

<53> 정도언(일양약품회장 / 제49회 / 2012년)

정도언 일양약품 회장은 세계일류 신약개발을 목표로...

더보기

Medi & Drug Review

"나잘스프레이,해수와 유사한 3% 고농도로 안전성 강화"

[Medi & Drug Review] 한독 ‘페스(FESS)’

'심방세동' 약물치료, 출혈 위험 낮춘 NOAC 선호

[Medi & Drug Review] 신촌세브란스병원 심장내과 엄재...

“전이성 유방암 치료, 생존율과 삶의 질 중요해”

[Medi & Drug Review] 한국에자이 '할라벤 주'

"조현병, 꾸준한 약물복용으로 관리 가능하다"

[Medi & Drug Review] 중앙대학교병원 정신건강의학과 ...

“바르는 무좀치료제, ‘효능’ 강화한 전문약으로”

[Medi & Drug Review] 동아ST ‘주블리아’

더보기

실시간 댓글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사람들 interview

GC녹십자 허은철사장 "만족 못한다- IVIG 미국진출 해"

"올부터 R&D공개...백초 탁센 등 100억이상 OTC 4품목 ...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2017 한국제약기업총람

2017 한국제약기업총람

코스피, 코스닥, 코넥스, 비상장 제약사 114곳 기업정...

팜플러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