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볍게 강하다

김지혜 기자 |    

기사입력 2006-08-09 10:18     최종수정 2006-09-08 14:26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국가의 거시경제지표인 GDP(Gross Domestic Product)는 한 나라의 재화와 서비스 산출물의 시장 가치(value)를 나타낸다. 만일 이것을 무게(weight)로 측정한다면?

그린스펀(Alan Greenspan) 前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 의장은 월스트리트저널을 통해 "미국 경제가 경량화되고 있다"고 답했다.

그는 "1940년대만 해도 산업의 정수는 대형 제철소였으며 산출물은 크고 무거운 물질들이었다"면서 "하지만 첨단기술과 서비스가 주를 이루는 현대경제의 물리적 무게는 당시보다 분명 덜 나갈 것"이라고 부연했다.  

비단 미국 뿐이랴. Globalization으로 대변되는 세계경제가 점점 가벼워지고 있는 것은 그리 놀랄 일은 아니다.

지난 수십 년 동안 세계 경제의 발전은 원유, 석탄, 원자재 등의 증가보다 각종 첨단 기술력으로 무장한 새로운 '아이디어'로 대체되어 왔다.

얼마 전 부광약품의 '클레부딘'이 신약허가를 받음으로써 향후 5백억 이상의 매출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는 소식이 들린다.

한림제약이 순수 국내 기술력으로 개발한 '로디엔정'을 비롯, 국내제약사들의 개량신약 출시 가 기존 고혈압 치료제 시장의 노바스크 독주에 제동을 걸고 나설 참이기도 하다.

셀트리온(주)는 BMS와의 단백질 신약 공급 계약 체결을 맺고 생산설비 및 연구소 확장 착공식을 가졌다. 이를 발판으로 관련 업계 세계1위를 탈환한다는 포부다.

제약협회 집계에 따르면 연구개발 인력은 전체의 8%대로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는 R&D의 중요성을 그만큼 체감하기 때문일 터.  

안 팎으로 환경변화와의 싸움에 진을 빼고 있는 제약업계에게 시장개방 압력과 각종 규제의 날카로운 창에 맞설 수 있는 '가장 가볍지만 가장 강한' 방패는 바로 신약·개량신약 개발 기술력이 되어줄 것이다.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팜다이제스트 (Pharm Digest)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한국제약산업 100년의 주역

<55> 이성우 (삼진제약사장 / 제51회 / 2014년)

  이성우 삼진제약 사장은 중앙대학교 약학대학...

<54> 이정치(일동제약회장 / 제50회 /2013년)

  이정치 일동제약 회장은 고려대 농화학과를 졸...

<53> 정도언(일양약품회장 / 제49회 / 2012년)

정도언 일양약품 회장은 세계일류 신약개발을 목표로...

<52> 이윤우 (대한약품회장 / 제48회 / 2011년도)

이윤우 대한약품 회장은 선친인 고 이인실 회장의 유...

<51> 이한구 (현대약품회장/ 제47회 / 2009년도)

  이한구 현대약품 회장은 현대약품을 고객중심...

더보기

실시간 댓글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사람들 interview

"메르스 대응·바이오헬스 7대 강국 추진과 함께했다"

정진엽 장관 이임식서 밝혀…건강보험료 부과체계 방안 ...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의약정보 더보기

현대인의 정신질환 / 조현병

조현병의 회복에 필요한 조건 / 정영철 / 약물요법/ 조은경 / 임상 DATA/ 아빌리파이(아리피프라졸)

약업북몰    신간안내

누구나 알기쉬운 한약제제 길라...

누구나 알기쉬운 한약제제 길라...

생약이 가지고 있는 성분의 약리작용을 근거로 방제를 ...

팜플러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