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심창구 교수의 약창춘추

약업닷컴 홈 > 팜플러스 > 기고

<234> 약방의 감초?

심창구 서울대 명예교수

기사입력 2017-10-25 09:38     최종수정 2017-10-25 10:16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심창구 서울대 명예교수▲ 심창구 서울대 명예교수
오늘은 내가 학창 시절에 잘못 알고 있던 약학 관련 용어 몇 가지를 소개하고자 한다.

1. ‘약방의 감초’란 말이 있다. ‘너는 약방의 감초처럼 안 끼는 데가 없냐?’ 와 같이 사용되기도 한다.  이 말을 ‘약방(藥房)에 감초(甘草)가 있듯이 꼭 있다’라는 뜻으로 생각하는 사람이 꽤 있다. 그러나 여기에서 말하는 약방은 藥房이 아니라 藥方 즉 약 처방을 가리킨다. 그러니까 이 말은 ‘한약 처방에 감초가 들어가듯 꼭 있다’라는 의미이다. 옛날부터 한약 처방에 감초가 많이 사용된 데에서 유래하였을 것이다.

2. 상등액/상징액 (上澄液): 어떤 혼합 액체를 원심분리하였을 때 위 층에 생기는 맑은 액을 상등액이라고 배웠다. 澄자의 오른 쪽 登(등) 때문에 澄을 ‘등’으로 잘못 읽은 것이다. 그러나 澄은 ‘물 맑을 징’자이므로 상등액이 아니고 상징액으로 읽어야 한다. 물이 맑다고 할 때에도 ‘징명(澄明)하다’고 해야 한다.

3. 천평/천칭 (天秤): 저울을 말하는데 천평으로 잘못 읽곤 하였으나 천칭이라고 해야 한다. 역시 秤자의 오른 쪽 平(평) 때문에 秤을 ‘평’으로 잘못 안 것이다. ‘저울로 달다’라는 의미의 秤量도 평량이 아니라 칭량이다.

4. 활탁제/활택제 (滑澤劑): 약제학 시간에 활탁제라고 배웠으나 활택제가 맞다. 澤을 탁으로 읽을 근거가 없는데 탁으로 잘못 읽게 된 내력이 오랫동안 궁금하였다. 마침내 일본어에서는 澤의 일본자인 沢을 ‘타꾸’로 읽는다는 사실에 주목하게 되었다. 일제 때 일본어로 약제학을 배우신 원로 교수님들 입에 밴 ‘활타꾸제’에서 활탁제가 나온 것은 아닌지 모르겠다.

5. 충진/충전 (充塡): 역시 약제학 시간에 충진이라고 배웠으나 충전이 맞다. 오래 전 모 제약회사 공장에 가 봤더니 어떤 방에 ‘충진실’이라는 문패가 붙어 있었다. 塡자의 오른 쪽에 있는 眞(진) 때문에 塡을 ‘진’으로 잘못 읽은 것이다.

6. 각반/교반 (攪拌): ‘저어준다’는 뜻인데, 각반이 아니라 교반으로 읽어야 한다. 攪자의 오른 쪽 覺(각)에 속아서는 안 된다.

7. 엑기스/엑스 (Ex): 흔히 ‘인삼 엑기스’라고 부르지만 실은 ‘인삼 엑스’가 옳은 표현이다. 대한약전(大韓藥典)에서는 오래 전부터 의약품 ‘엑기스’를 ‘엑스’로 바꾸어 부르도록 정하였다. 엑스는 extract (Ex)의 번역에 해당하는 말인데, 일본 사람들은 일본어의 특성 상 Ex를 엑기스라고 밖에 발음하지 못 한다.

왜정 때 일본어로 약학을 배운 우리의 선배들도 자연히 엑기스가 정답인 줄 알았다. 그러다가 최근에 이르러서 우리는 Ex를 ‘엑스’라고 발음할 수 있는 민족이라는 놀라운 사실(?)을 발견하고, 그 때부터 엑기스 대신 ‘엑스’라고 부르기로 한 것이다.

그러나 이미 때가 늦은 것 같기도 하다. 엑스라고 하면 어쩐지 ‘엑기스’처럼 진하게 느껴지지 않는다는 사람들이 많기 때문이다. 장차 이 일을 어찌하면 좋을꼬?

8. 캅셀/캡슐: 예전에는 capsule을 캅셀이라고 불렀다. 역시 ‘캅세루’라고 읽을 수 밖에 없는 일본어 교육의 잔재이다. 뒤늦게 우리는 캡슐이라고 발음할 수 있음을 깨달은 다음부터 대한약전에서 ‘캡슐’로 바꾸어 부르게 되었다. 참고로 캡슐과 캡슐제도 구분해서 사용해야 한다. 빈 캡슐에 약을 충전하면 그 때 캡슐제가 되는 것이다.

9. 프세이도/슈도: pseudo를 ‘프세이도’라고 발음하는 분을 본 적이 있다. 슈도가 맞다.

10. 불계속성 초본: 약용식물학 전공의 고 임기흥 교수님은 약용식물을 계속성 초본 (草本)과 불계속성 초본으로 분류하고 각각을 continuous plant와 uncontinuous plant라고 명명하여 논문을 발표하셨단다. 그런데 한참 뒤에 영어 사전을 뒤져보니 아뿔싸! 불계속성은 uncontinuous 가 아니라 discontinuous이었단다. 본인이 강의 중에 하신 말씀이다.

이상의 오류는 옥편(玉篇)만 한번 찾아 봤어도 진작에 바로 잡을 수 있는 일이었는데 하는 아쉬움이 들기도 한다. 돌아보면 호랑이 담배 피우던 옛날에는 모든 정보가 다 부족했었다. 아, 옛날이여!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팜다이제스트 (Pharm Digest)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실시간 댓글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사람들 interview

"'제약·약학' 망라한 역사기록, 이제야 첫술 떴다"

서울대 심창구 명예교수 …'한국약학사' 발간의 주인공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만성 C형 간염 치료의 최신지견

만성 C형 간염의 치료 / 김형준 / 약물요법/ 오윤경 / 약품정보/ 유소현 / 핵심복약지도/ 정경혜

약업북몰    신간안내

2016 Korean Drug HandBook

2016 Korean Drug HandBook

의학, 약학, 치의학, 간호학 전공자 필독서성분명 2,30...

이시각 주요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