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풍류 천일야화 미인탐방 2부

약업닷컴 홈 > 팜플러스 > 문화

제목 제목   제목+내용 제목+내용

    [문화]  <85> 김금원(金錦園) <제10話>

    삼호정은 꽃대궐이다. 금낭화·해란초·장미·나팔꽃·패랭이꽃이 다투어 피어나 울타리에까지 꽃이 만발하여 꽃대궐을 만들었다. 꽃도 화려하고 향기 또한 울타리를 넘어가 오가는 행인들까지 즐거웠다. 꽃향기를 ...

    2018-01-17 09:36

    [문화]  <84> 김금원(金錦園) <제9話>

    오동나무 잎이 꽃처럼 떨어지는 오후다. 빨래 줄엔 제비가족들이 강남 갈 채비에 분주하다. 하늘은 전형적 가을 날씨로 구름 한 점 없는 청자 빛 하늘이다. 그런데 금원의 마음이 전례 없이 무겁다. 죽서의 건...

    2018-01-10 09:36

    [문화]  <83> 김금원(金錦園) <제8話>

    삼호정의 모임은 장안의 화제다. 조선후기 시사(詩社)활동이 주목 받는 것은 양반에서부터 중인계층(여항인閭巷人)까지 확산되었다는 사실이다. 사대부들의 독점이었던 문화 활동 무대가 일반 백성들에게까지 ...

    2018-01-03 09:26

    [문화]  <82> 김금원(金錦園) <제7話>

    금낭화·해란초·나팔꽃·덩굴장미들이 정원과 담장을 화려하게 장식하였다. 금원은 금낭화를 어느 꽃보다 좋아한다. 다섯 여류시인들은 계절이 바뀔 때마다 자신의 꽃을 선택하여 다투어 가꾸었다. 그래서 삼...

    2017-12-27 09:06

    [문화]  <81> 김금원(金錦園) <제6話>

    학수고대 했던 늦둥이는 세상에 나오지 않았다. 나날이 불러오던 배는 김명원이 팔월 한가위에 다녀간 이후 불룩했던 배가 서서히 꺼지기 시작하였다. 상상임신 이였었던 것이다. 헌헌장부 김명원에게 첫눈에 ...

    2017-12-20 09:36

    [문화]  <80> 김금원(金錦園) <제5話>

    무더운 여름이 지나고 찬바람이 옷깃을 파고드는 가을이 되자 원주댁의 배가 하루가 다르게 불어났다. 배가 불어나자 팔월 한가위에 내려온다고 약속한 남편생각이 떠올랐다. 배가 불어나는 만큼 그리움도 같이...

    2017-12-13 09:36

    [문화]  <79> 김금원(金錦園) <제4話>

    동창으로 여명이 들어오자 원주댁은 김명원의 품에서 조심스럽게 빠져 나왔다. 네다섯 달만의 뜨거운 사내 가슴을 벗어나고 싶지 않으나 술국을 끓이려 억지로 일어났다. 어젯밤에 그토록 뜨거운 방사를 닭이 ...

    2017-12-06 09:36

    [문화]  <78> 김금원(金錦園) <제3話>

    치악산에서 흘러내리는 물이 섬강과 주천강을 이루어 원주벌을 적신다. 땅이 비옥하여 삼한(마한·진한·변한) 시대부터 사람들이 살았다는 원주는 고구려·백제·신라가 탐낸 지방이다. 통일신라시대에는 북원경이...

    2017-11-29 09:36

    [문화]  <77> 김금원(金錦園) <제2話>

    잠자리 얘기로 시작 된 삼호정 시사(詩社)는 맏언니 운초의 수습으로 겨우 진정되었다. 소실의 위치에서 잠자리는 유쾌한 것만은 아니다. 노류장화 개념에서 거두어 준 존재로 생각되어서다. 아무리 빼어난 미...

    2017-11-22 09:36

    [문화]  <76> 김금원(金錦園) <제1話>

    봄은 화려하다. 사계절 중에서 새로운 생명들이 다투어 고개를 들고 나오는 계절이다. 여름은 산하가 온통 가슴 설레는 청록색이어서 좋고 가을은 가슴 뿌듯한 풍성한 수확이 기다리고 있어 즐겁고 겨울은 새봄...

    2017-11-15 09:36

    [문화]  <75> 김삼의당(金三宜堂) <제13話>

    햇살이 따갑다. 가을 햇살이 따갑고 일조량이 풍부해야 곡식알이 잘 영글고 작황이 넉넉해진다. “올해엔 추수가 풍부할 것 같아요!” 삼의당이 피를 뽑다 흐르는 땀을 수건으로 닦으며 하립을 쳐다보며 말했다. 삼...

    2017-11-08 09:26

    [문화]  <74> 김삼의당(金三宜堂) <제12話>

    하씨 집안의 영광 재현의 꿈 실현은 다음 세대로 넘어가게 되었다. 하립의 향시(초시) 합격이 본시로 이어지지 않았기 때문이다. 삼의당은 하늘이 무너지고 갑자기 장남이 된 듯이 앞이 캄캄하지만 헛기침으로 ...

    2017-11-01 09:03

    [문화]  <73> 김삼의당(金三宜堂) <제11話>

    집안은 온통 축제 분위기다. 학수고대 했었던 향시에 하립이 합격하였다. 옛 영화 재현을 위한 첫 관문을 통과한 것이다. 1810년 하립의 나이 42세 때다. 무려 24년의 형설지공이다. 사실 하립이 과거를 쉽게 ...

    2017-10-25 09:36

    [문화]  <72> 김삼의당(金三宜堂) <제10話>

    하미(둘째딸)가 화촉동방을 치르고 시집으로 간 집안은 강남으로 떠난 제비 둥지 모양 스산하기까지 하다. 하미와 남편 하립까지 있을 땐 온갖 꽃들이 방긋방긋 웃으며 집안의 행복을 축복해 주는 분위기로 느...

    2017-10-18 09:36

    [문화]  <71> 김삼의당(金三宜堂) <제9話>

    결혼준비에 온 집안이 분주하다. 둘째딸 하미(河美·가명)를 시집보낸다. 과거준비로 한양에 간 하립은 결혼 날짜를 2~3일 앞두고 내려오기로 되었다. 없는 살림에 결혼 준비라 해도 사실상 크게 할 일이 없다. ...

    2017-10-11 09:36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실시간 댓글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사람들 interview

"한국,생명과학 선도국가...기술·노하우 전세계 기여”

게이츠재단 오스왈드 이사 "라이트펀드 프로젝트 ...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질환별로 본 건강기능식품학

질환별로 본 건강기능식품학

개국가에서 환자를 케어 할때 쉽게 설명 할 수 있도록 ...

이시각 주요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