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풍류 천일야화 미인탐방 2부

약업닷컴 홈 > 팜플러스 > 문화

제목 제목   제목+내용 제목+내용

    [문화]  <135> 자동선(紫洞仙) <제15話>

    두 사내와 한 여자는 송도유람에 나섰다. 사가정의 제의로 성사되었다. 자동선은 술과 안주를 챙겼다. 그리고 자동선은 나귀에 올랐다. 사가정은 영천군에게 나귀 탈 것을 권하고 싶었으나 아직 효령대군의 자...

    2019-01-16 09:36

    [문화]  <134> 자동선(紫洞仙) <제14話>

    객사(客舍)로 돌아온 두 사내는 새벽녘이 되어도 잠을 못 이룬다. 영천군이 더 심하다. 사가정은 먼 산사에서 새벽종이 울리자 코를 골기 시작하였다. 하지만 영천군은 아직도 뜬눈인 채다. 자동선이 눈앞에...

    2019-01-09 09:36

    [문화]  <133> 자동선(紫洞仙) <제13話>

    영천군과 사가정의 걸음이 빠르다. 사가정이 앞장을 섰다. 조선팔도를 제집 정원처럼 드나들었던 사가정의 발길에 영천군은 벅차다. “이 사람아, 천천히 가시게! 내가 숨이 차서 따라갈 수가 없네...” “자동선...

    2019-01-02 09:36

    [문화]  <132> 자동선(紫洞仙) <제12話>

    청교방 거리 이웃엔 노기(老妓)들이 많다. 색보다 술을 더 좋아하는 사가정엔 노기가 경영하는 청루가 더 좋다. 사가정은 노기 제일청(第一靑)이 있다는 청루를 물어물어 찾아갔다. “이리 오너라! 게 아무도 없...

    2018-12-26 09:36

    [문화]  <131> 자동선(紫洞仙) <제11話>

    오늘따라 달이 휘영청 밝다. 숲속의 오두막집의 달밤은 마치 선계(仙界)같다. 목단춘은 잠이 안와 다시 부엌으로 나가 술상을 차려 들어왔다. 사가정은 이미 깊은 잠에 빠졌다. “사람도... 내 비록 철지난 꽃이...

    2018-12-19 09:36

    [문화]  <130> 자동선(紫洞仙) <제10話>

    두 사내 마음은 따로따로 가 있다. 사가정은 주선(酒仙)인 이태백(李太白:701~762)을 떠올렸을 것이며 영천군은 시와 노래, 그리고 춤까지 능했던 중국의 설도(薛濤:768~832) 같은 여인을 상상했을 것이다. 중...

    2018-12-12 09:36

    [문화]  <129> 자동선(紫洞仙) <제9話>

    넓은 정원엔 봄빛이 쏟아지고 있다. 모란꽃을 비롯한 봄꽃들이 화사하게 되었다. 효령대군의 다섯째 아들 영천군(永川君)이 이맛살을 찡그리며 정원으로 나왔다. 일필휘지로 그림이 잘되지 않아서다. 평소 같았...

    2018-12-05 09:36

    [문화]  <128> 자동선(紫洞仙) <제8話>

    청교방 거리에 낙엽이 떨어지자 겨울이 성큼 왔다. 거리 이곳저곳엔 가을꽃들이 아직도 제 세상인 냥 불어오는 바람에 얼굴을 드러내고 팔랑이는데 이따금씩 눈발이 날리기도 한다. 개성의 늦가을은 초겨울과 ...

    2018-11-28 09:36

    [문화]  <127> 자동선(紫洞仙) <제7話>

    개성의 가을은 선계(仙界)로 느낄 정도다. 특히 청교방 거리는 자칫 정신을 잃을 정도다. 골목골목마다 각기 다른 가을꽃들이 자태를 뽐내고 있어 한번 길을 들면 자칫 넋을 잃어 방향을 잃기 십상이다. 하지만...

    2018-11-21 09:36

    [문화]  <126> 자동선(紫洞仙) <제6話>

    개성의 청교방 거리는 기녀들의 집단 거주지다. 조선의 사대부들이 주 고객이지만 중국을 오가는 사신들이 큰 손님들이다. 중국을 오가는 조선의 사신단 에는 역관(통역)이 반드시 동행하였다. 그들이 사신무역...

    2018-11-14 09:28

    [문화]  <125> 자동선(紫洞仙) <제5話>

    아침 동정호는 상쾌한 아침을 알렸다. 악앙루에서 하룻밤을 잔 장녕은 해가 중천에 떴을 때 일어났다. “서방님, 잘 주무셨어요?” 옥빈의 깍듯한 아침인사다. 화촉동방을 치른 새색시 모습이다.   온 세...

    2018-11-07 09:36

    [문화]  <124> 자동선(紫洞仙) <제4話>

    개성 유수의 융숭한 대접을 받고 귀국한 장녕은 날마다 즐겁다. 친구들에게 자동선과 질펀한 방사 얘기부터 대동강 뱃놀이에서 흥미진진한 무용담을 털어 놓는 것이다. 그의 친구들은 대부분 한림학사다. 날마...

    2018-10-31 09:36

    [문화]  <123> 자동선(紫洞仙) <제3話>

    오후가 되자 장녕의 행동이 바빠졌다. 귀국 채비를 서두르는 분위기다. 해가 떨어지기 전에 압록강을 건너도록 되어 있어서다. 그런데 속으론 어떻게든 자동선과 방사를 한 번 더 하고 가려는 속내다. 대동강 ...

    2018-10-24 09:36

    [문화]  <122> 자동선(紫洞仙) <제2話>

    새벽 닭 울음소리에 장녕은 눈을 떴다. 상쾌한 기분이다. 잠자리에 들면서 거침없이 자동선을 끌어안고 욕심을 채운 장면이 눈앞에 선명하게 어른거린다. 하도 힘을 넣어 욕심을 채워 아직도 아랫도리가 얼얼하...

    2018-10-17 09:36

    [문화]  <121> 자동선(紫洞仙) <제1話>

    명(明)나라 사신 장녕(張寧)이 자동선(紫洞仙)을 보자 짐짓 놀란다. 자신의 눈을 의심하는 눈치다. 자동선의 아름다움에 놀란 자신의 눈이 뭣을 잘못 봤나 의심이 났기 때문이다. 중국인들이 미인으로 생각한 ...

    2018-10-10 09:36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실시간 댓글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사람들 interview

대웅제약 전승호 사장 “ 10년 안에 매출·영업익·시총 10조 목표”

"올해 매출 1조원이상 달성-혁신신약 R&D 강한 회사 만...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2019년판 약사연감 (藥事年鑑)

2019년판 약사연감 (藥事年鑑)

약업계 유일한 정책자료집… 인물정보 총망라국내 약업...

이시각 주요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