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풍류 천일야화 미인탐방 2부

약업닷컴 홈 > 팜플러스 > 문화

제목 제목   제목+내용 제목+내용

    [문화]  <69> 김삼의당(金三宜堂) <제7話>

    해가 뉘엿뉘엿 북악산으로 넘어갈 무렵 하립이 심상규(沈象奎:1766~1838) 집 대문 앞에 닿았다. “여봐라, 게 누구 없느냐?” 비록 과거를 준비하고 있는 향반 주제지만 양반인 냥 주인을 찾았다. 말이 입에서 떨...

    2017-09-20 09:36

    [문화]  <68> 김삼의당(金三宜堂) <제6話>

    집을 떠나 한양으로 가는 하립의 발길은 한강에 이르자 가벼워졌다. 지난 번 과장에서 떨어졌던 선비들을 다시 만날 것을 생각하니 한심하기도 하지만 자기와 같은 처지의 향반이 하나둘이 아니란 것에 다소의 ...

    2017-09-13 09:36

    [문화]  <67> 김삼의당(金三宜堂) <제5話>

    화촉동방보다 더 뜨거웠던 방은 동창이 밝았는데도 인기척이 없다. 삼의당과 하립의 방이다. 며칠 전에 한양에서 내려와 오늘은 다시 산사로 들어가기 위해 끔찍이 사랑한 삼의당과 헤어져야 하는 날이 밝았다....

    2017-09-06 09:36

    [문화]  <66> 김삼의당(金三宜堂) <제4話>

    진양 하씨 집안은 영의정의 후예라고 내세우긴 하지만 그건 먼 조상의 얘기에 불과하다. 7대조의 교리(校理:홍문관 정5품) 벼슬 현달로 끝이 났다. 그나마 세거지인 안산에서 남원으로 낙향한 후 증조부 이래로...

    2017-08-30 09:36

    [문화]  <65> 김삼의당(金三宜堂) <제3話>

    시아버지 하경천은 며느리 삼의당을 보고 기쁨이 넘쳤다. 김종직(金宗直:1431~1492)의 조의제문을 제자 김일손이 사관(史官)으로 사초에 실어 무오사화가 일어나 젊은 나이인 34살에 유명을 달리한 뼈대 있는 ...

    2017-08-23 09:36

    [문화]  <64> 김삼의당(金三宜堂) <제2話>

    새 며느리를 본 시아버지 하경천(河 經天)은 흡족한 표정이다. 자신도 윗 선조는 대제학에 영의정까지 한 종실(宗室) 다음으로 빛나던 가문 이였었다. 하지만 사돈 댁 역시 김일손 후예로서 더 이상 가문으로는...

    2017-08-16 09:34

    [문화]  <63> 김삼의당(金三宜堂) <제1話>

    전라도 남원의 교룡방 기슭 서봉방의 김씨(김삼의당·金三宜堂:1769~1823)집에 신방이 차려졌다. 1786년 화창한 어느 봄날 뜨거운 방이다. 혼례를 마친 새색시가 새신랑과 마주 앉았다. 화촉동방을 밝히고 합환...

    2017-08-09 09:36

    [문화]  <62> 황진이(黃眞伊) <제33話>

    서경덕이 없는 화담은 꽃이 없는 정원과 같다. 꽃이 하나둘 사라지자 날아오던 벌 나비도 날아들지 않는다. 사시사철 피고 지던 꽃들도 하나 둘 자취를 감추었다. 정원에 꽃이 사라지는 것도 쓸쓸한데 문하생들...

    2017-07-26 09:36

    [문화]  <61> 황진이(黃眞伊) <제32話>

    화담 스승의 오늘 목욕을 하였다. 1546년(명종원년) 7월7일이다. 허엽에 업혀가는 화담의 모습을 진이는 뒤따라가며 살폈다. 애벌레가 성충에서 나비가 되어 날아가고 남은 껍데기(번데기) 같이 보였다. 허엽의...

    2017-07-19 09:36

    [문화]  <60> 황진이(黃眞伊) <제31話>

      늦은 아침을 먹던 선비들이 무엇에 놀란 듯이 일제히 초당 쪽으로 몰려갔다. 초당 옆엔 화담 연못이 있다. 못의 동쪽으로 금강송이 하늘을 찌를 듯이 솟아 있으며 나무 밑엔 이름 모를 꽃들이 흐드러지게...

    2017-07-12 09:36

    [문화]  <59> 황진이(黃眞伊) <제30話>

    뜬눈으로 밤을 샜다. 화담을 극적으로 만난 황홀감이 진이는 현실같이 않아 가슴이 진정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강심장으로 자타가 인정하는 진이지만 화담 앞에서는 수줍은 일개 여인이고 싶어서일 게다. 화...

    2017-07-05 09:38

    [문화]  <58> 황진이(黃眞伊) <제29話>

    마음이 답답하고 세상의 갈피가 보이지 않을 때면 진이는 박연폭포를 찾았다. 폭포수 앞에서 노래가 아닌 고래고래 소리를 지르면 가슴이 조금은 열려지기 때문이다. 한양 살이 3년 동안에 생기가 넘치는 세상...

    2017-06-28 09:36

    [문화]  <57> 황진이(黃眞伊) <제28話>

    몇 년 만에 극적 해우로 정염을 불태운 진이와 이생은 새벽녘이 되어서야 제 정신을 찾았다. 동창으로 새벽달이 들어와 알몸뚱이 남녀를 감싸고 있다. 접동새 울음이 멀리서 들려오고 있다. 밤새 풀무질을 하고...

    2017-06-21 09:36

    [문화]  <56> 황진이(黃眞伊) <제27話>

    한양 손님을 통해 진이는 남사당(男寺党)에 대해 오래전부터 정보를 모아왔다. 남색사회(男色社會)에 대한 관심이 발동하였다. 진이가 이제 조선사회에서 더 이하 신분은 없는 남사당에 뛰어들 태세다. ‘안성 ...

    2017-06-14 09:36

    [문화]  <55> 황진이(黃眞伊) <제26話>

    집으로 내려온 진이는 계절이 바뀐 어느 여름날 다시 지족암으로 발길을 재촉하였다. 직성이 풀리지 않아 어젯밤을 꼬박 뜬 눈으로 샜다. “중놈 주제에 내가 제자로 들어가겠다는데 거절을 해?” 생각만 해도 분...

    2017-06-07 09:36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팜다이제스트 (Pharm Digest)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실시간 댓글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사람들 interview

"UAE 사막서 한국의 약제 서비스 제공, 약사로서 자부심 느껴"

사막과 석유의 나라 아랍에미리트에서 한국의 병원 ...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현대인의 정신질환 / 양극성장애

양극성장애 치료의 최신지견 / 민경준 / 약물요법/ 이예호 / 약품정보/ 김해인 / 핵심복약지도/ 정경혜

약업북몰    신간안내

2017 한국제약기업총람

2017 한국제약기업총람

코스피, 코스닥, 코넥스, 비상장 제약사 114곳 기업정...

이시각 주요기사 더보기